토요일 오전에 늦잠을 자고 일어났는데 비빔면을 먹고싶었다.

하지만 집에 비빔면은 없어서 비빔라면을 만들어 먹었다. 종종 해먹는 방식으로-

내 입맛에 맞게 양념장을 만들고, 라면을 1.5개 끓인 후 국물은 덜어내고 나서 면은 찬물에 헹군다.

헹군 면발을 내가 만든 양념장에 비볐다. 그리고 양념 떡갈비는 보너스.


한가로운 토요일 면식 + 육식 아점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