사용자 삽입 이미지

* 별점 : ★★★☆
* 일시 : 2008.08.15, 19:45
* 상영 : 씨너스 단성사 3관.


우선... 이 영화의 평은 극과 극으로 갈린다. '매우 재미있는 코미디 영화다' or '뭐 이딴 쓰레기 영화가 다 있냐?' ....... 다가가는 관점이 다르면, 평이 엇갈릴 수 있다. 하지만, 이처럼 극명하게 평이 갈리는 영화도 드물지 않을까? 누군가가 개인 영화평에서 이 영화는 '인터넷 하류 문화를 모아서 영화화 한 작품'이라고 하였다. 나 역시 이 부분에 대해 많은 부분에 동감한다. 실제로 이 작품은 철저하게 삐급(B급) 취향을 모아놓은 영화라 볼 수 있다.

유치한 대사, 언어 유희적인 부분, 후시 녹음 등을 통하여 '삐급' 영화로서의 면모를 보여주고 있다. 사람들이 유치한 영화라고들 말하는데, 이 영화는 예고편에서부터 아예 대놓고 그 '유치함'을 뽐내고 있고, '그래! 나 B급이다!'라고 당당히 외치고 있다. 사실 영화들 중에서 진지(?)하게 만들려다가 유치하게 되어버린 졸작들이 많았다. 하지만, 이토록 대놓고 유치하게 만들었다고 내세우고 있는데... 보고 나서 유치하다고 욕할 수만은 없는 노릇 아닌가? ^^

발군의 센스는 바로 자막이었다. (모든 자막이 아니라 특정 자막을 지칭하는 것임) 사실 인터넷 문화에 익숙한 사람이라면 누구나 웃을 수 있는 장면이 아닐 수 없었다. 어둠의 경로로 외국 영화나 드라마를 다운로드 받아서 본 경험이 있는 사람들이라면 누구나 겪어봤음직한 자막의 센스는 그 취향이 B급스러우면서도, 그런 자막을 영화관에서 만날 수 있다는 신선함도 있었다. ^^

유치한 쓰레기라고 생각한다면 그냥 보지 말 것을 권한다. 차라리 점수를 주지 않는 편이 나은 영화니까.

  • 핀테 2008.08.15 23:16 신고

    매우 재미있는 코미디 영화다에 한표 놓고 갑니다ㅎㅎ 즐거운 영화였어요

  • banzzakx2 2008.08.16 01:16 신고

    음, 전 조금 아쉬웠어요. 영화중반까진 아주 재밌게 봤지만, 중간부터는 졸음이 그만.. 하지만 영화의 신선함은 너무 좋았습니다. 어둠의 세계의 자막은 정말 류승완의 센스라고밖에 볼 수 없더라구요 ^^

  • 아르도르 2008.08.16 04:12 신고

    60~70년대의 우리나라 영화의 코드를 이해하는 사람은 이 영화를 완벽히 이해하고 재밌게 볼수있죠^^
    류승완 감독도 이 영화를 만들면서 평이 극과극으로 갈릴것이라고 예상을 했었다고 합니다

    • 누노 2008.08.26 12:36 신고

      60~70년대 영화의 성향인'권선징악'이라는 코드가 기본으로 깔려있죠.
      당시의 후시녹음된 작품들을 본 경험이 있다면 누구나 적응하기 쉬울겁니다. ^^

  • 연쥬 2008.08.16 09:55 신고

    난 정말 재밌게 깔깔거리면서 봤는데..
    전 삐급이 취향에 맞나봐요 ㅋㅋ
    임원희라는 배우 사실 별로 좋아하진 않았는데 이 영화를 통해 급 호감..
    정말 "잘생겼다"라고 뇌리에 각인된 것 같아요. ㅋㅋ

    • 누노 2008.08.16 10:51 신고

      임원희의 비주얼이 이런 스타일에 매우 싱크로율이 높다는 점! ㅋㅋ

  • 센~ 2008.08.16 14:02 신고

    저도 즐겁게 보았습니다..완전! ㅋ 특히 자막센스에 저는 기절할듯 웃었거든요..ㅋㅋ
    저도 B급 영화가 잘 맞는가 봐요..은근히 여기저기 요소요소 너무 재미있었어요.
    잘생겼다! 라는 말이 은근히 각인되서 임원희를 보면 그 말이 하고 싶어지는..ㅋㅋ
    트랙백 걸고 갑니다.